요약 : 보안 외신 블리핑컴퓨터에 의하면 워드프레스 생태계에서 다시 한 번 광범위한 악성 캠페인이 발견됐다고 한다. 워드프레스 사이트에 악성 스크립트를 주입해 방문자들을 감염시키는 건데, 감염된 방문자의 웹 브라우저는 무작위 대입 공격을 해 비밀번호를 탈취하는 도구로 변한다고 보안 업체 수쿠리(Sucuri)가 경고했다. 수집된 비밀번호는 공격자가 관리하는 서버로 업로드 된다. 이 공격자들은 이전에 앤젤드레이너(AngelDrainer)라는 멀웨어를 주로 사용하던 자들인데, 수쿠리는 “갑자기 왜 브루트포스 공격으로 노선을 변경했는지 아직 알 수 없다”고 밝혔다.

워드프레스 사이트 잘못 방문하면 브라우저가 공격 도구로 변신

[이미지 = gettyimagesbank]

배경 : 드레이너 멀웨어는 암호화폐 지갑에 저장된 자산을 다 빼가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. 암호화폐 가치가 높아짐에 따라 암호화폐를 빼앗기 위한 다양한 방식의 공격들이 진행되고 있으며, 드레이너 유형의 멀웨어들이 발견되는 빈도도 조금씩 높아지는 상황이다.

말말말 : “브루트포스 공격으로 비밀번호를 대량 수거한 후 드레이너 멀웨어를 활용한 캠페인을 더 공격적으로 펼치려는 의도가 숨어 있을 수도 있습니다. 즉 지금은 준비 단계에서 일이 진행되고 있다는 것이죠.” -수쿠리-
[국제부 문가용 기자(globoan@boannews.com)]

<저작권자: 보안뉴스(www.boannews.com) 무단전재-재배포금지>